Loading...

언론보도

‘거점오피스’ 공급으로 시장의 흐름 주도..스터디카페 작심

 

스터디카페∙공유오피스 브랜드 작심은 ‘거점오피스’공급으로 시장의 흐름을 주도하고 있다며 
국내 어디서든 공유오피스 공간을 제공한다고 전했다.

작심은 전국의 700여 개 공유오피스 공간을 직영점부터 순차적으로 ‘거점오피스’로 공급하며 
전국 어디서든 업무를 진행할 수 있는 공유오피스 파이프라인을 구축했다.

팬데믹의 영향으로 스터디카페는 물론 공유오피스 시장은 급격한 성장을 이루었다. 기업들은 앞다투어 
거점오피스로 활용한 공유오피스 공간을 물색하고 있는 상황이다. 작심은 이러한 시장의 변화 속에서 
공유오피스 시장으로 사업 영역을 확장하며 전국의 공유오피스 네트워크를 구축하였다.

또한, IT 기업을 중심으로 긱 이코노미(Gig Economy, 기업이 필요에 따른 단기 계약직 혹은 
임시직으로 인력을 뽑고 이에 따른 급여를 제공하는 형태의 경제)가 각광받으면서, 1인 기업가나 
프리랜서들이 늘어나고 있다. 이에 기업에 고용된 1인 기업가, 프래랜서들은 본사에 상주할 
필요 없이 원격근무 체제를 바탕으로 원하는 지역에서 근무할 수 있도록 공유오피스를 제공하고 있다.

작심 관계자는 “거점오피스는 공유오피스 시장에서 그 가능성이 무궁무진하다. 작심은 거점오피스 
제공을 통해 출퇴근 시간 감소와 더불어 업무 공간 및 지역의 자율성, 분산 업무를 통한 보다 효율적인 
업무 수행, 외근이 많은 직원들의 거점오피스 공간 활용 등 다양한 장점이 있어 대기업뿐만 아니라 
중견기업까지 거점오피스에 대한 기대가 증가하고 있다.”라고 전하며

이어서 “작심은 최근 패스트파이브와 업무협약(MOU) 체결을 통해 패스트파이브 멤버들에게 
작심의 공유오피스 공간을 거점오피스로 셰어 하기로 했다. 패스트파이브를 이용하는 멤버들이라면 
누구나 작심의 거점오피스 공간을 사용할 수 있다. 작심의 50여 개의 직영점부터 순차적으로 공급할 방침이다.”라고 전했다.

거점오피스는 현재의 기업 문화를 대변하는 현상으로 볼 수 있다. 거점오피스 구축으로 장소의 
제약이 해소되어 전국 어디서든 작심의 공유오피스 공간을 이용하여 업무를 진행할 수 있다. 
또한, 작심이 제공하는 미팅룸을 예약하여 미팅이 가능하며 카페존을 통해 커피를 비롯한 음료 
및 간단한 다과를 취식하며 편안한 분위기에서 업무 또는 미팅을 진행할 수 있다.

한편, 작심은 사교육비 절감을 통한 교육의 평등화를 브랜드 가치로 두고, 브랜드 론칭 초기부터 
이용자들에게 실질적으로 도움이되는 교육콘텐츠를 제공해왔다. 작심은 이러한 양질의 교육콘텐츠를 
통해 스터디카페 이용자들에게 제공하는 서비스의 질을 지속적으로 강화하고 있다.

 

출처 : 에듀동아

http://edu.donga.com/

(주)아이엔지스토리
대표 강남구 사업자번호 307-81-42763
서울시 서초구 서초대로51길 14 JH엘로펌애비뉴빌딩 B1

[개설/가맹문의 전용] Tel. 1522-1023 Fax. 02-537-9571
[제휴/기타문의 전용] Mail.   help@ingstory.kr

copyrightⓒ2018(주)아이엔지스토리 All Rights Reserved